노량진 면접특강 강사, 소방공무원 채용시험 면접관으로...소방청 “수사 의뢰”

  • 문화일보
  • 입력 2023-06-05 23:49
  • 업데이트 2023-06-06 08:14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사진은 기사와 직접 관련이 없음. 게티이미지뱅크



올해 소방공무원 채용시험에 노량진 학원 면접 특강강사로 활동했던 사람이 면접관으로 참여해 논란이 일자, 소방청이 이를 수사 의뢰하기로 했다.

5일 소방청에 따르면 지난달 23∼25일 대구에서 진행된 소방공무원 전국 통합 면접에서 면접위원(전체 273명 중 1명)으로 참여한 A 씨는 학원 면접 관련 특강을 최근 2차례 한 것으로 확인됐다. A 씨는 현재 소방재난방재 분야 전문가이자 모 대학 조교수로 재직 중이다.

이에 소방청은 설명자료를 통해 시험의 공정성 확보 차원에서 면접 조 구성과 담당 면접위원 선정을 시험 당일 즉석 추첨 방식으로 했다고 밝혔다. 시험 문제 역시 면접위원이 즉석에서 임의 선정한 게 아니라 사전에 확정된 것이었다고 설명했다. 하지만, 소방청은 “면접시험 위원 위촉 시 학원 강의 이력을 확인하지 못한 것은 운영상 미흡했던 점”이라면서 “향후 이를 보완하기 위한 체계적인 이력관리 시스템을 마련하겠다”고 전했다.

특히, 소방청은 A 씨가 학원 강의를 한 경위와 면접위원으로 참여한 면접시험 대상자(28명)의 해당 학원 수강 여부를 확인해 면접 점수를 어떻게 부여했는지 등을 종합적으로 조사, 수사를 의뢰할 것이라고 밝혔다. 소방청은 “위 조치 사항은 시험 운영상의 보안 유지 의무를 감안해 선의의 수험생들이 피해를 보지 않도록 최종 합격자 선정 시점 이후 진행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소방공무원 채용시험에서 면접 비중은 올해부터 10%에서 25%로 늘어났다. 기존 소방공무원 채용 인·적성검사와 면접시험은 각 시도별로 실시했으나, 올해부터는 새로 개발된 종합적성검사와 면접시험 체계를 적용하기 위해 소방청이 전국 통합으로 주관했다.

곽선미 기자
곽선미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