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가 ‘탄소 감축’ 검증비용 지원… 농협에 ‘배출권 판매’ 가능해져

  • 문화일보
  • 입력 2023-09-20 11:56
프린트
농식품부·농진원·농협은행 협약

앞으로 농가들이 탄소 감축량 검증비용 부담 없이 간편하게 온실가스 배출권 거래를 할 수 있게 된다.

농림축산식품부는 한국농업기술진흥원(농진원), NH농협은행과 농가 온실가스 감축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농식품부는 농업 분야 ‘배출권거래제 외부사업’에 참여하는 농업인의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이번 협약을 체결했다. 농업 분야 배출권거래제 외부사업은 농가에서 온실가스를 감축한 경우, 감축 실적을 배출권으로 전환해주는 사업이다. 그동안은 사업 참여 농가가 건당 300만∼400만 원 수준인 감축량 검증 비용을 부담하고, 할당 대상업체를 찾아 배출권을 스스로 거래해야만 했었다.

그러나 이번 협약을 통해 감축량 검증 비용을 농협에서 지원받고, 농가의 배출권도 농협에 판매할 수 있게 됐다. 농식품부는 협약 이행을 지원하고, 농진원은 사업수행기관으로서 협약 이행 실무를 담당한다. 협약 지원대상 1호는 딸기 등을 재배하는 농업법인 ‘그린케이팜’이다.

박정민 기자 bohe00@munhwa.com
박정민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