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활동 마친 혁신위에 “기득권 카르텔에 막혀”

  • 문화일보
  • 입력 2023-12-07 17:08
  • 업데이트 2023-12-07 17:32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뉴시스



홍준표(사진) 대구시장은 7일 조기 해산 수순에 들어간 혁신위원회 활동을 두고 “그래도 우리 당 변혁의 방향을 제시하면서 당원들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던졌지만, 기득권 카르텔에 막혀 좌절했다”고 평가했다.

홍 시장은 이날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그동안 즐거웠다. 그대가 있었기에 한줄기 희망이라도 있었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한편의 개그콘서트를 보여줬다”며 냉소적 모습도 보였으나 인요한 혁신위원장의 활동을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홍 시장은 4일 쓴 글에서도 “인요한 혁신위는 당내 기득권 카르텔에 막혀 해체 위기에 있고 이준석은 눈앞에서 아른 거리면서 앞길을 막는구나”라며 당의 미래를 어둡게 봤다. 그는 “대통령실 인사들은 모두 양지를 찾아 떠나고 미숙한 참모들만 데리고 힘든 국정을 끌고 가야 하는구나”라며 “당마저 사욕에 눈멀어 도와주지 않고 첩첩산중에서 나홀로 백척간두에 섰으니 다가오는 엄동설한을 어찌 할꼬”라고 우려했다.

김기현 국민의힘 대표는 전날(6일) 인요한 위원장을 만나 “긴 호흡으로 지켜봐 달라”고 말했다. 기존 지도부를 당분간 유지하겠다는 뜻이다.

조성진 기자
조성진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