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공항공사, 국제민간항공기구(ICAO) 교육기관 인증 프로그램 최고등급 획득

  • 문화일보
  • 입력 2023-12-12 00:10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인천국제공항공사 인재개발원 전경 사진. 인천국제공항공사 제공


인천국제공항공사(사장 이학재)는 공사 인재개발원이 국제민간항공기구(ICAO)의 항공교육기관 인증제도의 최고등급인 ‘플래티넘’등급을 획득했다고 11일 밝혔다.

ICAO는 항공분야 최고 수준의 교육기관을 선정해 공인하는 ‘항공전문 국제교육기관(Trainair Plus) 인증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며, 기존에 운영 중이던 회원등급(준회원, 정회원, 지역항공훈련센터)을 개편해 지난 2022년부터 신규 인증 등급을 도입하였다.

ICAO가 신규 도입한 인증등급은 ‘브론즈, 실버, 골드, 플래티넘’의 4단계로 구성되어 있으며, 각 기관의 교육운영, 과정개발, 전문가 양성 등 교육활동 실적을 평가해 등급을 부여하고 있다.

공사 인재개발원은 지난 2011년부터 기존 등급체계 상의 최고단계인 ‘지역항공훈련센터’등급을 유지해 왔으며, ICAO의 신규 등급체계 도입에 대응해 지난 2022년부터 자체 교육역량 강화 및 신규 교육수요 발굴 등 체계적인 준비를 해왔다.

그 결과 올해 공사 인재개발원은 플래티넘 달성 기준을 상회하는 교육활동 실적을 달성하였으며, 이에 내년도부터 ICAO 교육기관 인증등급 중 최고등급인 플래티넘 등급을 적용받게 되었다.

공사는 이번 최고등급 달성이 향후 ICAO 및 해외 유수 항공교육기관과의 협업 확대 및 신규 항공교육수요 창출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학재 인천국제공항공사 사장은 "이번 최고등급 달성을 통해 공사 인재개발원이 세계 최고 수준의 항공교육기관임을 다시 한 번 입증하게 되었다"며 "앞으로 국제기구 및 해외공항과 교육협력을 강화하고 개발도상국 대상 교육프로그램을 확대함으로써 글로벌 항공산업 발전에 지속 기여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조해동 기자
조해동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