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한 해도 고생 많으셨습니다. 불우한 이웃을 도와주세요”[금주의 말말말]

  • 문화일보
  • 입력 2023-12-29 08:59
  • 업데이트 2023-12-29 09:59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지난 27일 전북 전주시 노송동주민센터에서 직원들이 ‘얼굴 없는 천사’가 전달한 성금을 정리하고 있다. 뉴시스



■ 금주의 말말말

―24년째 불우이웃 돕기 성금 전한 전주 ‘얼굴 없는 천사’

▷ “올 한 해도 고생 많으셨습니다. 불우한 이웃을 도와주세요”
―전주 ‘얼굴 없는 천사’, 지난 2000년부터 24년째 연말이면 수천만 원의 불우이웃돕기 성금을 전북 전주시 노송동주민센터에 익명으로 기부해왔는데 올해도 27일 8006만3980원의 성금을 전하며 쪽지에 간단히 글을 남겨.

△ “희끗희끗한 머리가 파 뿌리 되도록 해로하시라”
―한덕수 국무총리, 24일 경남 창원 마산합포구 신신예식장에서 26년간 함께 살다가 뒤늦게 결혼식을 올리는 부부 주례를 맡아. 이 예식장은 고 백낙삼 대표가 지난 4월 별세할 때까지 50여 년간 형편이 어려운 이들을 위해 무료 예식을 치러준 곳으로 알려져.

△ “‘남에게 대접받고자 하는 대로 남을 대접하라’는 예수의 말씀이 어느 때보다 의미 있다”
―찰스 3세 영국 국왕, 25일(현지시간) 성탄절 메시지에서.

△ “어떻게 이런 일이… 믿기지 않아”
―25일 도봉구 방학동 아파트 화재에서 두 딸을 살리고 세상을 떠난 박모(33) 씨 빈소 조문객, 아래층에서 시작된 불이 순식간에 위로 번지자 재활용 포대 위로 큰딸을 던진 뒤 둘째 딸을 이불에 싸 안고 발코니에서 뛰어내린 박 씨는 바닥에 머리를 부딪히며 크게 다쳐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결국 숨을 거둬.

△ “선거 승리 위해 현실 덮어선 안 돼”
―남평오 전 국무총리실 민정실장, 27일 보도된 문화일보와의 인터뷰에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연루된 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을 자신이 언론에 최초 제보한 사실을 밝히며 현재 민주당이 안고 있는 사법 리스크는 이 대표 본인의 행위에서 비롯됐다고 강조.

△ “당신의 연기를 보면서 많이 웃기도 하고 울기도 했습니다. 감사합니다”
―AFP, 27일 한국 배우 이선균의 사망 소식을 전하며 팬들의 SNS 글을 소개. 이날 미국 뉴욕타임스와 워싱턴포스트, 영국 BBC, 로이터 통신 등 주요 외신은 영화 ‘기생충’을 통해 세계적으로 주목받았던 이선균의 생애를 조명하며 그의 타계를 안타까워하는 팬들의 반응을 전해.

△ “왜 검사 사칭한 분을 절대 존엄으로 모시고 있느냐”
―한동훈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 27일 출근길에서 더불어민주당이 국민의힘을 ‘검찰당’이라고 비판한 것을 반박하며 이재명 민주당 대표가 변호사 시절 검사를 사칭한 혐의로 기소돼 벌금형을 받은 사실을 꼬집어.

△ “경기도가 대한민국의 망명정부라고 생각”
―김동연 경기지사, 27일 도청 다목적회의실에서 ‘도정 열린회의’를 열고 중앙정부가 탄소중립 등에 대해 역행한다고 비판하며 경기도가 기후정책을 확고하게 추진하겠다고 발언.

△ “한동훈 바람 불면 이재명도 결심해야”
―정성호 더불어민주당 의원, 27일 MBC 라디오 ‘김종배의 시선집중’에 출연해 한동훈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 체제에서 여당의 공천 과정에 혁신이 일어나면 민주당도 상응하는 정도의 혁신이 있어야 한다고 강조.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