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전국 의사 대표들 “의대증원·필수의료정책 강행시 끝까지 저항”

  • 문화일보
  • 입력 2024-02-25 16:43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25일 오후 서울 용산구 대한의사협회에서 열린 ‘전국 의사 대표자 확대 회의 및 행진 행사’에서 참가자들이 용산 대통령실을 향해 가두행진을 하기 전 구호를 외치고 있다.박윤슬 기자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25일 오후 서울 용산구 대한의사협회에서 열린 ‘전국 의사 대표자 확대 회의 및 행진 행사’에서 참가자들이 구호를 외치고 있다.박윤슬 기자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25일 오후 서울 용산구 대한의사협회에서 열린 ‘전국 의사 대표자 확대 회의 및 행진 행사’에서 참가자들이 용산 대통령실을 향해 가두행진을 하고 있다.박윤슬 기자



정부의 의대 증원과 필수의료 정책 추진에 반대하는 의사단체 대표자들이 비상회의를 열고 "정부가 일방적으로 정책을 강행한다면 전체 의료계가 적법한 모든 수단과 방법을 동원해 끝까지 저항하겠다"고 밝혔다.

대한의사협회(의협) 비상대책위원회(비대위)는 25일 오후 서울 용산구 의협회관에서 전국 시·도 의사회의 장 등이 참여하는 대표자 확대회의를 개최하고 이와 같은 결의문을 발표했다.

김택우 비대위원장은 개회사에서 "작금의 상황은 과거 2000년 의약분업 사태와 비견될 정도로 비상시국"이라며 "이를 막아 내기 위해 의료계 전체가 똘똘 뭉쳐야 할 때"라고 강조했다.

이날 회의 종료 후 비대위와 전국 의사 대표자들은 의대 증원 백지화 등을 주장하며 용산 대통령실까지 가두 행진을 이어갔다.

박윤슬 기자
박윤슬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