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신월·망우·중화·대흥동 모아타운 4곳 통과… 5600가구 공급

  • 문화일보
  • 입력 2024-02-25 16:08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양천구 신월동 모아타운 조감도. 서울시청 제공



서울시가 양천구 신월동, 중랑구 망우3동과 중화1동, 마포구 대흥동 등 모아타운 4곳에 주택 5600여 가구를 공급한다.

서울시는 지난 23일 열린 제2차 소규모주택정비 통합심의위원회에서 양천구 신월동 173일대 모아타운 관리계획안 등 총 4건을 조건부 가결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심의를 통과한 곳은 모두 모아타운으로 신월동 173번지 일대, 중랑구 망우3동 427-5일대, 중랑구 중화1동 4-30일대, 마포구 대흥동 535-2 일대 등 4곳이다. 모아타운은 대규모 재개발이 어려운 10만㎡ 이내의 노후 저층 주거지를 하나로 묶어 정비사업을 추진하는 소규모 정비 모델이다.

양천구 신월동 173번지 일대에는 모아주택 4곳을 조성해 총 1494가구를 공급한다. 시는 도로와 건축한계선을 활용해 새롭게 조성되는 신월동 모아타운 중앙공원과 연계되는 남부순환로 46길, 42길에 보행녹도를 계획하고 주거지 내 녹지와 산책로를 구상했다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중랑구 망우3동 모아타운 조감도. 서울시청 제공

중랑구 망우3동 427-5 일대는 모아주택 7곳을 추진해 총 2273가구를 공급한다. 망우산 자락과 인접한 입지적 장점을 적극 활용해 지역 내에서 배밭공원 및 용마가족공원과 연결되는 통합형 보행녹도를 조성하고 용마산로96길과 용마산로100길 등 내부 도로 폭을 넓혀 통행 여건과 보행 환경을 개선한다. 용마산로 96길에는 도서관 등 공동이용시설도 배치된다.

중랑구 중화1동 4-30 일대에는 총 1612가구가 공급된다. 봉화산로 30길 도로의 일부 구간과 상봉중앙로5길 및 9길 도로를 넓혀 통행 여건과 보행 환경을 개선하기로 했다. 또 합리적 사업 시행을 위해 구역을 통합해 진행할 경우 용도지역을 2종(7층)에서 3종으로 상향할 계획이다.

마포구 대흥동 535-2번지 일대는 모아주택 1곳이 추진돼 270가구가 공급될 예정이다. 시는 주거단지 내부에 있어 활용도가 낮은 대흥 어린이공원의 위치를 옮기고 규모를 확대하도록 했다. 또 공원과 공공보행로를 연계해 산책로 활용도를 높이고 경의선 숲길을 찾는 시민이 편하게 이용하도록 했다.

이정민 기자
이정민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