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부산글로벌도시재단 대표이사에 전용우 전 JTBC 초대 앵커 임명

  • 문화일보
  • 입력 2024-02-28 18:06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29일 부산글로벌도시재단 신임 대표이사 임명장 수여 예정… 임기는 임용일부터 2년
27년간 언론인으로 활동하며 쌓은 도시 외교 경험과 소통 노하우 높이 평가


부산=이승륜 기자



부산시는 신임 부산글로벌도시재단 대표이사에 전용우 전 JTBC 보도국 정치·디지털 선임 기자를 임명한다고 28일 밝혔다.

임명장은 29일 오후 4시30분 부산시청 의전실에서 수여하며, 신임 대표이사 임기는 이날부터 2년간이다.

전 신임 대표이사는 27년 경력의 언론인 출신으로, 오랜 정치 분야·해외 취재와 기획 업무 등을 통해 쌓은 국제적 경험과 소통 노하우가 높게 평가됐다. 특히 주요 외신과 협업 경험을 통해 우리나라와 주변국 간 지정학적 문제에 대한 이해도가 높은 것으로 정평 났다. 또 전 신임 대표이사는 2010년 미국 뉴욕 컬럼비아대에서 1년간 방문 연구원으로 활동하면서 우리나라와 주변국 간의 도시 기반 공공외교를 연구했다.

전 신임 대표이사는 "글로컬 부산을 브랜딩하는 부산글로벌 도시재단의 대표이사 직을 맡게 돼 감사하면서도 책임이 무겁다"며 "시민이 함께하는 ‘글로벌 허브도시, 부산’ 조성에 힘을 보태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전 신임 대표이사는 고려대 독어독문학과 졸업 뒤 동국대 커뮤니케이션학 석사, 성균관대 언론학 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그는 또 언론 현직에서는 JTBC 메인 뉴스 초대 앵커를 시작으로 보도국 국제부장, 보도제작기획위원 등을 재직했다. 시사&피플 담당 정치 선임기자와 디지털운영제작국 선임기자로서 ‘전용우의 뉴스ON’, ‘전용우의 시사집중’을 진행했으며, ‘걸어서인터뷰ON’, ‘담박인터뷰’와 같은 디지털 제작 환경에 최적화한 인터뷰를 선보였다.

한편, 부산글로벌도시재단은 지난해 부산국제교류재단과 부산영어방송재단을 통합해 설립됐으며, 국제교류 및 국제협력 사업 활성화를 위한 기반 조성, 외국인 지원 다국어 방송 등을 추진하고 있다.
이승륜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