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통령실 출신’ 강명구, ‘이준석계’ 김용태 국민의힘 후보 확정

  • 문화일보
  • 입력 2024-03-17 15:30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정영환 국민의힘 공천관리위원장. 연합뉴스

강명구 전 대통령실 국정기획비서관이 현역 김영식 의원을 꺾고 경북 구미을 국민의힘 국회의원 후보로 확정됐다. ‘이준석계’로 분류됐던 김용태 전 청년 최고위원과 이은권 전 의원도 경기 포천·가평, 대전 중 경선에서 승리했다.

국민의힘 공천관리위원회는 17일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이들 3개 지역구 경선 결과를 발표했다. 윤석열 대통령 대선 캠프 초기 멤버 출신인 강 전 비서관은 김 의원에게 승리를 거뒀다. 김 전 최고위원은 권신일 전 대통령직 인수위원회 기획위원을 제쳤다. 김 전 최고위원은 이준석 전 대표와 가까웠지만, 이 전 대표와 달리 이번 총선을 앞두고 탈당하지 않았다. 포천·가평 지역구는 현역인 최춘식 의원이 불출마를 선언한 곳이다. 대전 중에서 이 전 의원이 강영환 전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지방투자산업발전특별위원장에게 최종 승리했다.

김병채 기자
김병채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