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위성정당 비례 2번에 ‘이재명 외교책사’ 위성락…1번은 시각장애인 서미화

  • 문화일보
  • 입력 2024-03-17 16:00
  • 업데이트 2024-03-17 17:24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윤영덕(왼쪽)·백승아 더불어민주연합 공동대표. 뉴시스



‘재선 도선’ 용혜인 6번, ‘서울대 의대 교수’ 김윤 12번, ‘정경심 변호인’ 이주희 17번



더불어민주당의 비례대표 위성정당인 더불어민주연합이 17일 비례대표 순번을 발표했다.

1번은 서미화 전 국가인권위 비상임위원에게 돌아갔다. 서 전 위원은 시각장애인으로 시민단체 측에 추천한 인사다. 더불어민주연합에는 민주당과 새진보연합, 진보당, 시민단체가 참여하고 있고, 시민단체 추천 인사에 1번 배정하기로 사전 합의했다.

비례 2번은 위성락 전 주 러시아 대사다. 민주당 추천 인사로 이재명 민주당 대표 대선 캠프에서 외교 정책을 총괄했다. 3번은 백승아 전 강원교사노조 위원장(더불어민주당연합 공동대표), 4번엔 임광현 전 국세청 차장, 5번은 정혜경 전 진보당 경남도당 부위원장이다.

용혜인 새진보연합 의원은 6번에 배치됐다. 용 의원은 지난 총선 때도 민주당 정당 주도 위성정당인 ‘더불어시민당’ 비례대표 5번을 받아 당선됐다. 용 의원은 비례 재선을 노린다.

비례 7번은 오세희 전 소상공인연합회 회장, 8번은 박홍배 현 한국노총 전국금융산업노조 위원장, 9번은 강유정 강남대 교수, 10번은 한창민 정의당 대변인, 11번은 전종덕 전 민주노총 사무총장, 12번은 김윤 서울대 의대 교수가 추천된다. 김 교수는 의대 증원을 주장해 오다 이번에 비례대표 신청을 했다.

13번은 임미애 민주당 경북도당위원장, 14번은 민주당 당직자 출신인 정을호 더불어민주연합 사무총장, 15번은 손솔 진보당 수석 대변인, 16번은 최혁진 전 문재인 정부 사회적경제비서관, 17번은 이주희 변호사, 18번은 김준환 전 국정원 차장, 19번은 고재순 전 노무현재단 사무총장, 20번은 김영훈 한국철도공사 기관사 등이다. 이 변호사는 조국 조국혁신당 대표 배우자 정경심 전 동양대 교수 변호인 출신으로 국가보안법 폐지 활동을 해 왔다.

김병채 기자
김병채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