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진표 의장, 미국·캐나다 방문…“방산 협력 등 의회외교”

  • 문화일보
  • 입력 2024-04-15 15:29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사전투표 하는 김진표 국회의장 김진표 국회의장이 지난 5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동주민센터에 마련된 제22대 국회의원선거 사전투표소에서 투표를 하고 있다. 뉴시스



22일 귀국 후 여야 원내 지도부와
채 상병 특검법 의사 일정 논의할 듯


김진표 국회의장이 15~22일 미국과 캐나다를 방문해 공급망·방산 협력 등에 관한 의회 정상 외교에 나선다.

국회의장실은 김 의장이 이번 일정을 통해 두 나라 의회와 상시·정례적 소통 채널을 구축하는 한편, 공급망·방산 협력을 제고하는 전방위적 의회 정상 외교에 나설 예정이라고 15일 밝혔다. 먼저 김 의장은 한국 국회의장으로서 5년 만에 미국을 찾는다. 김 의장은 미 의회 의원 및 주요 싱크탱크 인사들을 초청해 ‘한미 우호 친선 행사 리셉션’을 열 예정이다.

또 ‘한미의회교류센터’ 현판식에 참석해 양국 의원연맹 창설 필요성을 강조할 계획이다. 김 의장은 미국 조지워싱턴대학교에서 ‘새로운 70년을 향한 한미동맹의 비전’을 주제로 한미동맹 의의를 되새기고 글로벌 동맹으로 발전하기 위한 양국 의회의 역할에 대해 강연할 예정이다.

이어 김 의장은 캐나다로 옮겨 이 나라 상·하원의장 등 의회 지도자들을 만난다. 김 의장은 이 자리에서 핵심 광물·자원 분야에서 안정적인 공급망 구축을 위한 전략적 협력을 확대하고 국방·방산 협력 제고를 위한 캐나다 의회의 관심과 지지를 당부할 계획이다.

김 의장은 귀국 이후 ‘포스트 총선 정국’의 최대 현안으로 부상한 채 상병 특검법 처리를 놓고 여야 원내 지도부와 의사 일정을 협의할 것으로 보인다.

나윤석 기자
나윤석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