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생회복지원금 25만원 지급안 찬성 46%, 반대 48%…사실상 동률

  • 문화일보
  • 입력 2024-05-02 18:59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주장하고 있는 민생회복지원금 25만 원 지원안과 관련해 찬성과 반대가 팽팽하다는 전국지표조사 결과가 2일 나왔다.

엠브레인퍼블릭·케이스탯리서치·코리아리서치·한국리서치가 지난달 29일부터 사흘간 전국 만 18세 이상 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5월 1주 전국지표조사(95% 신뢰수준에 표본오차 ±3.1%포인트)에서 ‘정부가 전 국민에게 1인당 25만원 씩 민생회복지원금을 지급하는 것을 어떻게 생각하는가’라는 물음에 ‘찬성한다’ 46%, ‘반대한다’ 48%로 집계됐다. ‘모름·무응답’은 6%다.

진보는 찬성(63%), 보수는 반대(70%)로 기울었고, 중도는 찬반이 47%로 같다. 연령대별로는 30대에서 반대한다는 의견이 59%로 가장 높았다. 70세 이상, 60대도 각각 57%, 52%로 반대가 과반이었다. 반면 40대와 50대는 찬성한다는 응답이 56%, 57%로 집계됐다.

‘해병대 채상병 사망사건 수사외압 의혹 특별검사(특검)법’에는 응답자의 67%가 찬성했다. 반대한다는 19%에 그쳤다. 보수층에서도 찬성(49%)이 반대(35%)보다 많았다.

이번 조사는 휴대전화 가상번호(100%)를 이용한 전화 면접 방식으로 이뤄졌고, 응답률은 14.6%다.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조성진 기자
조성진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