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창훈 조폐공사 사장, EGS경영 위한 ‘바이바이 플라스틱’ 챌린지 참여

  • 문화일보
  • 입력 2024-05-19 10:03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사본 -1. 바이바이 플라스틱 참여(성창훈 사장) 바이바이플라스틱 캠페인에 참여한 성창훈 한국조폐공사 사장(조폐공사 제공)


1회용품 사용 자제와 폐자원의 선순환 등 ‘탈 플라스틱’ 실천 강조



성창훈 한국조폐공사 사장은 불필요한 플라스틱 사용을 줄이고 환경문제 개선의 범국민 공감대 형성을 위해 ‘바이바이 플라스틱(Bye Bye Plastic)’ 캠페인에 나섰다고 19일 밝혔다.

‘바이바이 플라스틱’ 캠페인은 환경부가 지난해부터 추진하고 있는 플라스틱 줄이기 범국민 실천운동이다. 1회용품 사용 자제와 탈 플라스틱 실천 사항을 SNS로 홍보해 △자발적 환경보호 △기후위기 대응 △탄소중립 등 국민들이 일상 속에서 환경보호를 실천 하는 데 기여하고 있다.

조폐공사는 2023년에 12년 연속 공공기관 온실가스 감축목표 달성으로 환경부장관 표창을 수상했으며, 화폐와 신분증 생산 과정에서 발생하는 플라스틱을 철저히 분리 배출하고 재활용하며 폐자원의 선순환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

성 사장은 이번 캠페인에 동참하며 직원들과 사내 환경 개선을 위한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플라스틱 없는 회의 운영 △화폐박물관 카페의 텀블러 사용자에게 무료쿠폰 제공 등 실질적인 플라스틱 줄이기 운동을 실천하기로 했다.

또한 캠페인 사진을 공사 사내 게시판 뿐 아니라 홈페이지를 통해 적극 홍보하여 공사 임직원과 국민들이 함께 참여하는 환경운동이 되도록 발전시킬 계획이다.

성 사장은 "친환경 미래를 위해 국민 모두가 환경 문제에 공감할 수 있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조폐공사는 다양하고 실질적인 탈 플라스틱 아이디어를 발굴해 ‘바이바이 플라스틱’ 운동을 지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성 사장은 다음 캠페인 릴레이 주자로 김광섭 한국통계진흥원장과 박용주 한국재정정보원장을 추천했다.

박정민 기자
박정민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