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5년형 쉐보레 더 뉴 트레일블레이저 출시…“가격동결”

  • 문화일보
  • 입력 2024-05-22 12:34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2025년형 쉐보레 더 뉴 트레일블레이저 ‘마리나 블루’ 컬러. 쉐보레 제공



GM 커넥티비티 서비스 ‘온스타’ 탑재…신규 컬러도 적용


제너럴모터스(GM) 쉐보레는 새로운 옵션 적용으로 상품성을 개선한 2025년형 더 뉴 트레일블레이저를 국내 공식 출시했다고 22일 밝혔다.

2025년형 트레일블레이저는 GM의 커넥티비티 서비스인 온스타(OnStar) 기능이 새롭게 탑재됐다.

온스타는 모바일 앱을 통해 시동과 도어 잠금, 경적, 비상등의 원격 제어는 물론 차량 상태 정보 확인과 진단 기능을 제공하는 서비스다.

신형 트레일블레이저에는 신규 외장 컬러로 산뜻한 청색 계열의 유채색인 ‘마리나 블루’도 적용됐다.

쉐보레는 "온스타를 비롯한 상품성 업그레이드와 환율 인상과 같은 대외적인 가격 인상 요인에도 불구하고 제품 가격을 동결했다"고 밝혔다.

윤명옥 한국GM 커뮤니케이션 총괄 전무는 "2025년형 더 뉴 트레일블레이저의 국내 출시는 내수 판매에 긍정적인 모멘텀으로 작용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GM의 주요 수출 차종 중 하나인 트레일블레이저는 정통 SUV를 표방한 모델이다.

도심형 SUV인 경쟁 모델과 달리 비포장도로를 주파할 수 있는 준중형급 고강성 차체와 사륜구동 시스템을 갖췄다.

이근홍 기자
이근홍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