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공항공사, 행정안전부 주관 ‘재해경감 우수기업 인증’재취득

  • 문화일보
  • 입력 2024-05-23 15:54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지난 22일 인천공항 통합운영센터 회의실에서 열린 ‘재해경감 우수기업 인증서 수여식’에서 인천국제공항공사 이학재 (왼쪽) 사장이 인증서를 전달받은 후 기념촬영 하고 있다. 인천국제공항공사 제공




인천국제공항공사(사장 이학재)는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재해경감 우수기업 인증’을 재취득했다고 23일 밝혔다.

이와 관련해 지난 22일 인천공항 통합운영센터 회의실에서는 ‘재해경감 우수기업 인증서 수여식’이 열렸으며, 행정안전부 이한경 재난안전관리본부장이 참석해 인천국제공항공사 이학재 사장에게 우수기업 인증서를 전달하였다.

인증서 수여식이 공공기관에서 개최된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수여식 이후 이한경 재난안전관리본부장은 인천공항의 통합운영센터, 계류장관제탑, 수하물처리시설 등 재난대응 주요시설을 시찰했다.

행정안전부의 ‘재해경감 우수기업 인증’은 각종 재난 발생 시 기업의 핵심기능이 중단되지 않고 지속할 수 있도록, 관련계획 수립 및 운영·검토·개선 등 각 단계별 실행력을 평가하는 제도로 인증의 유효기간은 3년이다.

공사는 재해경감활동 관리체계를 도입하는 등의 성과를 인정받아 지난 2020년 해당 인증을 처음으로 취득하였으며, 이번에 재인증을 취득하게 되었다.

재인증 취득 과정에서 공사는 △재해경감활동 고도화 및 업무영향분석 확대 △핵심 리스크 대응 시나리오별 절차 구체화 △자회사 대상 재해경감활동 확산 등 부문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조해동 기자
조해동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