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역서 50명 아무나 죽이겠다” 글 올린 30대男 체포

  • 문화일보
  • 입력 2024-05-24 21:47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이른바 ‘묻지마 흉기 난동’ 예고로 시민들의 불안감이 가중되고 있는 가운데 지난해 서울 강남역 인근에 경찰특공대 장갑차가 배치돼 있다. 윤성호 기자



온라인 커뮤니티 디시인사이드에 ‘서울역에서 칼부림하겠다’는 글을 올린 3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24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종암경찰서는 이날 오후 7시 20분쯤 서울역 칼부림 예고 글 작성자 A(33) 씨를 경기 고양시에 있는 자택에서 체포했다.

A 씨는 지난 22일 오후 1시 42분쯤 디시인사이드 갤러리에 ‘서울역에서 24일 칼부림을 하겠다. 남녀 50명 아무나 죽이겠다’는 취지의 글을 게재한 혐의(협박)를 받는다.

경찰은 이날 디시인사이드에 대한 압수수색 영장을 집행, A 씨의 인터넷 프로토콜(IP) 등 관련 자료를 입수해 분석함으로써 그의 소재를 파악했다.

앞서 경찰은 예고 글 작성 신고를 접수하고 철도경찰에 인력 지원을 요청해 서울역과 공덕역, 디지털미디어시티역 등 인접 역에 대한 순찰을 강화했다.

곽선미 기자
곽선미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