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이저 25승을 향해… 조코비치, 프랑스오픈 2회전 진출

  • 문화일보
  • 입력 2024-05-29 11:24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혼신의 리턴 세르비아의 노바크 조코비치가 29일(한국시간) 프랑스 파리의 스타드 롤랑가로스에서 열린 ATP투어 프랑스오픈 단식 1회전에서 공을 리턴하고 있다. EPA 연합뉴스



랭킹 142위 에르베르 3-0 제압
올 2연패·통산 4번째 우승 노려


세계랭킹 1위 노바크 조코비치(세르비아)가 프로테니스 사상 첫 메이저대회 단식 25회 우승을 향해 순조롭게 출발했다.

조코비치는 29일(한국시간) 프랑스 파리의 스타드 롤랑가로스에서 열린 프랑스오픈(총상금 5350만 유로) 1회전에서 142위인 피에르위그 에르베르(프랑스)를 3-0(6-4, 7-6, 6-4)으로 제압했다. 조코비치의 20번째 프랑스오픈 2회전(64강) 진출이다. 조코비치는 2010년 이후 지난해까지 프랑스오픈에서 8강 이상의 성적을 거뒀다.

조코비치는 지난해 프랑스오픈 역대 최고령 단식 우승(36세 20일)을 차지했고 올해 2연패 및 통산 4번째 정상을 노린다.

조코비치는 지난해 4대 메이저대회에서 3개 우승, 1개 준우승을 거뒀다. 하지만 올 시즌엔 무관. 지난 1월 열린 시즌 첫 메이저대회 호주오픈에선 4강에서 탈락했다.

조코비치는 1회전 직후 “(경기력이) 긍정적인 방향으로 나아가고 있는 듯하다”면서 “내 마음 속 고향(프랑스오픈)에서 경기를 한다는 건 특별한 느낌을 준다”고 말했다.

조코비치는 올 시즌 부진 탓에 세계 1위 자리를 위협받고 있다. 프랑스오픈에서 최소 결승에 진출해야 세계 1위를 유지할 수 있다. 조코비치는 63위인 로베르토 카르바예스 바에나(스페인)와 3회전 진출을 다툰다. 상대전적은 조코비치가 2전승으로 앞선다.

이준호 선임기자 jhlee@munhwa.com
이준호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