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포르쉐 ‘타이칸’ 에 친환경 국제인증 전기차 타이어 공급

  • 문화일보
  • 입력 2024-05-29 11:54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한국타이어, 포르쉐 타이칸에 친환경 타이어 공급 한국타이어는 29일 포르쉐의 전기차 ‘타이칸’에 친환경 국제인증 ‘ISCC PLUS’를 업계 최초로 각인한 전기차 전용 타이어 ‘아이온 에보’ 를 신차용 타이어로 공급했다고 밝혔다.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제공.



포르쉐에 지속가능원료 45% 적용, 전기차 전용 타이어 공급
내구성, 강성 등 성능은 기존 제품과 동일하게 발휘



포르쉐의 전기차 모델인 타이칸에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의 전기차 전용 타이어인 ‘아이온 에보’가 장착된다.

한국타이어는 29일 글로벌 친환경 소재 국제인증 제도 ‘ISCC(국제 지속가능성 및 탄소인증·International Sustainability & Carbon Certification) PLUS’ 인증을 각인한 ‘아이온 에보’ 를 신차용 타이어(OET)로 공급한다고 밝혔다. ‘아이온 에보’는 ‘ISCC PLUS’ 인증을 받은 지속가능 원료를 45% 적용한 제품으로, 사이드월에 업계 최초로 각인됐다.

‘ISCC PLUS’는 유럽연합(EU)의 재생에너지 지침에 부합하는 국제인증 제도로, 친환경 인증 분야에서 가장 높은 신뢰도를 갖췄다는 평가를 받는다.

한국타이어는 바이오 기반 실리카, 재활용 페트(PET, 폴리에스터) 섬유 타이어코드, 바이오-서큘러 합성고무, 재활용 카본블랙, 천연 레진(resin) 등 원료를 사용했다.

‘아이온 에보’는 지속가능 원료를 적용했음에도, 기존 아이온 제품과 마찬가지로 높은 내구성과 강성을 갖춰 고출력 전기차에 최적화됐다고 한국타이어는 설명했다. 또 전기차의 주행거리에 큰 영향을 미치는 회전 저항을 감소시켜 타이칸의 주행거리를 최대 40km가량 늘리는 데 기여했다고 전했다.

한국타이어는 지난 2021년 타이어 업계 최초로 한국타이어 금산공장이 ‘ISCC PLUS’ 인증을 획득했으며, 지난해 10월에는 헝가리 공장도 해당 인증을 추가 획득한 바 있다.

최지영 기자
최지영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