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공항, 국제선 유치 위해 1편당 최대 2000만 원 제공

  • 문화일보
  • 입력 2024-05-29 10:30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김해국제공항 홈페이지 캡처



5000㎞ 이상 장거리편 안정적 확보 목표


부산시는 29일 김해공항에서 2500㎞ 이상 운항하는 중·장거리 노선 신규 취항을 유도하기 위해 다음 달 12일까지 국제노선 신규취항 사업자 공모를 한다고 밝혔다.

공모 대상은 2024년 1월 1일 기준 과거 1년간 김해공항 미취항 노선 중 취항일부터 6개월 이상 연속 운항하는 중·장거리 정기 여객 노선과 연 4회 이상 운항하는 장거리 부정기 여객 노선이다.

시는 장거리 노선 운항 편당 정기편 1000만 원, 부정기편 2000만 원을 각각 지원한다.

중거리 노선은 평균 탑승률이 기준 탑승률 80% 미만일 때만 운항 편당 500만 원을 지원한다.

시는 재정지원 예산 10억 원을 확보해 예산 한도 내에서 집행할 계획이다.

올해 공모에서는 5000㎞ 이상 장거리 노선을 안정적으로 지원해 가덕도신공항 개항에 대비하고자 지난해보다 지원조건을 대폭 완화하고 지원 금액을 인상했다.

시는 지난주 국토교통부가 부산-자카르타 노선 신규 운수권을 진에어와 에어부산에 배분하고 부산-덴파사르 노선 신규운수권을 에어부산에 배분한 만큼 올해 공모로 지방 공항 최초로 부산에서 장거리 정기편이 개설되는 성과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박형준 부산시장은 "부산발 장거리 신규 운수권에 더해 이번 재정지원 공모로 지역 상공계의 숙원이었던 부산발 최초 장거리 노선이 올해 중 개설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인도네시아 노선을 시작으로 미주, 유럽을 연결하는 다양한 세계 항공 관계망을 계속해서 확충해 ‘글로벌 허브도시’ 부산의 위상이 강화될 수 있게 하겠다"고 말했다.

박준우 기자
박준우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