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떻게 이런 일이…여객기 엔진에 사람 빨려들어가

  • 문화일보
  • 입력 2024-05-30 22:41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해당 사진은 기사 내용과 관계 없음. 게티이미지뱅크



유럽의 대표적인 허브 공항으로 꼽히는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의 스키폴 공항에서 사람이 돌아가는 여객기 엔진에 빨려들어가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29일 BBC방송과 뉴욕타임스(NYT)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암스테르담에서 덴마크 빌룬드로 비행을 앞두고 있던 네덜란드 KLM항공 1341여객기 엔진으로 한 사람이 떨어져 사망했다. 사망자의 신원은 아직 밝혀지지 않았고, 이 사건이 사고인지 자살인지도 아직 파악되지 못했다고 관계자들은 전했다.

네덜란드 당국은 모든 승객과 직원을 비행기에서 내리도록 했으며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스키폴 공항은 "유가족에게 애도를 표하며 사건을 목격한 승객 등에게도 위로의 말을 전한다"고 밝혔다. 공항 측은 현재 사고를 목격한 이들을 돌보고 있다고 설명했다.

앞서 지난 1월에는 미국의 한 공항에서 작동 중인 여객기의 엔진 안으로 기어들어가 사망하기도 했다.

박준우 기자
박준우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