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청암재단, ‘포스코히어로즈’에 포항중앙여고 김은우 선정

  • 문화일보
  • 입력 2024-06-11 11:42
  • 업데이트 2024-06-11 11:44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포스코청암재단은 11일 40대 남성의 소중한 생명을 구한 포항중앙여고 3학년 김은우(18·사진) 양을 ‘포스코히어로즈’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포스코청암재단에 따르면, 김 양은 지난달 12일 밤 9시쯤 학원에서 자율학습을 마치고 집으로 돌아가던 중 포항 형산강 연일대교에서 강으로 뛰어내리기 위해 다리 난간을 넘어가려 하는 한 40대 남성을 발견했다. 김 양은 달려가 이 남성이 뛰어내리지 못하도록 다리를 붙잡은 채 경북경찰청 112 치안종합상황실로 신고했다. 김 양은 경찰이 도착하기 전까지 남성의 다리를 잡고 “제발 살아달라”고 설득했고, 이 남성은 현장에 도착한 경찰에 의해 무사히 구조됐다. 김 양은 “무조건 아저씨를 살려야겠다는 일념으로 아저씨의 다리를 붙잡고 있었는데, 살아서 정말 다행”이라고 말했다.

포스코청암재단은 지난 10일 포항중앙여고에서 김 양에게 ‘포스코히어로즈’ 상패와 장학금을 전달했다.

최지영 기자 goodyoung17@munhwa.com
최지영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