또 ‘교제 살인’ 사건…흉기로 찔린 여자친구 경찰에 신고했지만 결국

  • 문화일보
  • 입력 2024-06-11 16:43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경찰서 내부 모습. 연합뉴스



‘교제 살인’ 사건이 또 발생했다. 지난달 서울의 한 다세대주택에서 20대 여성이 숨진 채 발견된 사건과 관련해 현장에 함께 있던 남자친구가 살인 혐의로 구속된 것으로 확인됐다.

서울 광진경찰서는 지난달 21일 오전 5시쯤 서울 광진구의 한 다세대주택에서 또래의 여자친구를 흉기로 찔러 살해한 혐의(살인)로 20대 남성 A 씨를 지난 7일 구속했다고 11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경찰과 소방이 A 씨의 신고를 받고 출동했을 때 피해자는 이미 숨져있었으며 A 씨도 흉기에 찔러 쓰러진 채로 발견돼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다. 경찰은 A 씨와 피해자 외에 외부 침입 흔적이 없는 등의 정황을 토대로 A 씨를 살인 피의자로 지목하고 수사해왔다. A 씨는 흉기로 자해해 쓰러져 있었던 것으로 조사됐다.

A 씨는 경찰 조사에서 진술을 대부분 거부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 씨를 상대로 구체적 범행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다.

김린아 기자
김린아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