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술은 잘 끝냈는데 집도의는 어디?” 세계 최초 대륙간 원격 전립선 수술

  • 문화일보
  • 입력 2024-06-12 05:44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CCTV 캡처



"中의사, 로마서 원격으로 베이징 환자 전립선 제거…세계 최초"


중국의 외과의사가 이탈리아 로마에서 원격 수술로 중국 베이징(北京)에 있는 환자의 전립선 제거 수술에 성공했다.

11일 CCTV는 인민해방군 종합병원 비뇨기과 장쉬(張旭) 과장이 지난 5∼7일 로마에서 열린 복강경·로봇 공학 & AI 콘퍼런스 기간 해당 수술을 진행했다고 보도했다.

CCTV 등은 이 수술이 세계 최초 실시간 대륙횡단 원격 로봇 전립선 제거 수술이라고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장 과장은 로마에서 환자가 있는 베이징의 수술방에 놓인 로봇팔을 원격 조정해 수술을 진행했다.

수술은 환자의 실시간 모습을 보여주는 수술 콘솔(console)을 활용해 집도의가 로봇팔의 움직임을 포착하고 지시하는 방식으로 이뤄졌다.

장 과장은 CCTV에 "원격 수술의 최대 문제는 통신이며 그것에 지연이 발생하느냐 여부"라며 "오늘날 수술은 기본적으로 지연이 없고 거의 현장 수술과 같다"고 말했다.

이번 수술에 앞서 장 과장 팀은 원격 수술과 관련된 동물 대상 실험 연구를 100여 차례 진행했다.

장 과장은 원격 수술이 미래 군 의료 분야에서 사용될 수 있다면서 중국의 국제 수색과 구조 팀을 위해 원격 수술 장비를 설치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박준우 기자
박준우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