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사하구 주택서 ‘펑’ 소리와 함께 불 나 50대 전신화상

  • 문화일보
  • 입력 2024-04-18 18:30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18일 불이 난 부산 사하구의 주택 내부. 부산소방재난본부 제공



집기류 등 태우고 20여 분만에 완진

부산=이승륜 기자



18일 오전 10시 13분 부산 사하구 감천동 2층 주택 현관에서 폭발음과 함께 불이 났다.

이날 화재로 집 안에 있던 50대 남성이 전신 화상을 입고 구조돼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다.

불은 집기류와 거실 현관을 태우고 소방 추산 265만 원 상당의 피해를 내고 20여 분만에 꺼졌다.

경찰과 소방은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할 예정이다.
이승륜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