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태원 핼러윈 참사’ 경찰, 사고 현장 CCTV 분석 돌입

  • 문화일보
  • 입력 2022-10-30 13:54
  • 업데이트 2022-10-30 18:07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윤석열 대통령이 30일 오전 서울 용산구 이태원 압사 참사 현장을 살펴보고 있다. 뉴시스



‘이태원 핼러윈 참사’를 수사 중인 경찰 수사본부가 30일 사고 현장 일대의 CCTV 등 영상 증거를 확보해 분석 중이다.

수사본부는 이날 사고 현장 수습이 일단락된 뒤 서울 이태원동 해밀톤 호텔 뒤편 골목길에 설치된 CCTV 영상을 다수 확보했다. 아울러 SNS에 올라온 사고 당시 현장 동영상들도 확보해 상황을 재구성하고 있다.

경찰은 사고 원인 규명에 속도를 내기 위해 이번 사건을 ‘디지털증거 긴급분석’ 대상으로 지정했다. 분석 대기 시간 없이 곧바로 증거 분석 절차에 돌입해 통상보다 신속한 결과를 받아볼 수 있다.

이에 더해 경찰은 주변 상인이나 사고 현장에 있던 시민 등 목격자들을 상대로 최초 사고 발생 지점, 이후 상황 전개 과정 등도 세밀히 확인할 계획이다. 현장에 도착한 구조 당국의 수습을 방해한 요인은 무엇인지도 따질 예정이다. 관할 지자체를 상대로는 충분한 사고 예방 조치를 했는지 조사할 방침이다.

송유근 기자
관련기사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