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든, “한국에 깊은 위로…한국과 함께 할 것”

  • 문화일보
  • 입력 2022-10-30 10:57
  • 업데이트 2022-10-30 11:04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바이든, “한국에 깊은 위로…한국과 함께 할 것”
“양국 동맹 어느 때보다 활기차고 양국 국민간 유대 어느 때보다 강력”

부통령 등 고위직도 애도 메시지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29일(현지시간) 이태원 핼러윈 참사와 관련, “서울에서 사랑하는 사람을 잃은 가족들에게 깊은 위로를 보낸다”면서 “우리는 한국인들과 함께 슬퍼하고 부상자들이 조속히 쾌유하기를 기원한다”고 밝혔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성명에서 “두 나라의 동맹은 어느 때보다 활기차고 활력이 넘치며 양국 국민 간 유대는 어느 때보다도 강력하다”며 “미국은 이 비극적인 시기에 한국과 함께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카멀라 해리스 부통령도 트위터를 통해 “더그(남편)와 나는 서울에서 사랑하는 이를 잃고 비통해하는 사람들에게 조의를 표한다. 우리는 한국인들과 함께하며 다친 이들 모두 신속히 회복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웬디 셔먼 국무부 부장관도 트위터에서 “사랑하는 사람을 잃은 모든 이에게 가장 깊은 애도의 뜻을 전하며 다친 이들 모두 신속히 회복하기를 바란다. 우리는 슬픔에 빠진 한국인들과 함께한다”고 밝혔다.

필립 골드버그 주한 미국대사는 서울 이태원에서 발생한 대형 압사 사고에 대해 애도의 뜻을 표했다. 골드버그 대사는 30일 자신의 트위터 계정을 통해 “지난밤 이태원에서 일어난 비극적인 인명 사고 소식에 마음이 아프다”며 “저와 미국대사관 직원들은 이 참사로 사랑하는 이들을 잃은 유족들을 비롯한 한국민들, 그리고 부상자들을 위해 한마음으로 애도를 표한다”고 밝혔다.

민병기 기자
관련기사
민병기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