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카타르 월드컵 바로가기
모바일웹 | 지면보기 PDF | 2022.12.2 금요일
전광판
Hot Click
경제일반
[경제] 게재 일자 : 2019년 09월 04일(水)
“미래먹거리 제약·바이오서 일자리 찾자” 구직자 북적
  페이스북트위터카카오톡밴드
‘바이오채용박람회’ 성황

지난 3일 오후 서울 서초구 양재동 aT센터 1층. 한국제약바이오협회 등이 공동주최한 ‘2019 한국 제약바이오산업 채용박람회’에는 취업 지원자들의 발길이 끊이질 않았다. 이 행사는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열렸다.

정찬웅 제약바이오협회 홍보팀장은 “74개 제약·바이오 기업과 6개 관계기관 등 총 80개 부스가 설치됐으며, 이중 현장면접관이 27개, 상담관이 47개 부스”라며 “오후 2시 기준, 약 6200명이 행사장을 찾았다”고 밝혔다. 정 팀장은 “지난해 기업체 부스가 50개가 채 안 됐고, 현장에서 면접을 진행한 기업체가 손에 꼽을 정도였던 데 비하면 규모가 거의 두 배 커진 것”이라고 설명했다.

특강관에서는 메디아이플러스 소속 정지희 씨가 영업분야 지원자들에 대한 특강을 진행했다. 제약사 8년 근무 경력의 정 씨는 “영업할 때는 숫자를 보여 줘야 하고, 숫자에 대한 성취감이 없으면 영업파트에서 일하기 힘들다”며 “관심 있는 부스에서 단순히 상담만 받을 게 아니라 명함을 받은 다음 이메일을 남겨서 커뮤니케이션 창구를 만들어놓는 게 중요하다”고 조언했다. 한미약품 부스 앞에 줄을 서 있던 이은비(이화여대 4·화학전공) 씨는 “제약 바이오 분야가 미래 유망한 직업이어서 왔다”며 “제약·바이오 기업의 공장 현장에서 생산관리를 해보고 싶다”고 말했다. 또 종근당 부스 앞에서 만난 김영완(동아대 생명공학 석사 졸업) 씨는 “지난해 떨어진 면접에서 부족했던 부분들을 알고 싶고, 올해는 꼭 합격해서 전공인 R&D 분야의 천연물 추출 연구를 통해 성과를 내고 싶다”고 했다. 행사장에서는 AI 면접 체험관도 눈길을 끌었다. 이 시스템을 개발한 마이다스아이티의 박주석 담당은 “캠코더로 얼굴을 보면서 영상분석을 통해 호감도를 측정하고, 10가지 게임으로 인·적성검사를 할 뿐만 아니라 직무적합도·성향·추천 직군까지 나온다”고 설명했다.

김윤림 기자 bestman@munhwa.com
[ 많이 본 기사 ]
▶ 일본, 스페인 잡는 ‘이변’으로 ‘죽음의 조’ 뚫고 16강…조 ..
▶ 韓-가나전 논란의 테일러 주심…또 추가시간 조기종료 논..
▶ 임종석 “정치보복 배후는 尹”…文정부 청와대 ‘윗선’ 연이..
▶ 채팅앱으로 3년간 청소년 100여 명 성착취…현역 육군 장..
▶ ‘재벌가 자제 마약스캔들’ 터지나...남양유업 창업주 손자..
Copyrightⓒmunhwa.com '대한민국 오후를 여는 유일석간 문화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구독신청:02-3701-5555 / 모바일 웹 : m.munhwa.com ]
엄마 총격 살해한 10세 아들, 1급 살..
남자이름 써내니 합격?… 우리 안의 ..
러, 기밀문서 공개…우크라이나 고위..
정부, 대북 추가 독자 제재…개인 8명..
취준생 ‘애증의 동반자’ 토익 도입 40..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사업안내 | 이용안내 | 구독안내 | 독자참여 | 회원서비스 | 고충처리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한형민) | Site Map
제호 : 문화일보 | 주소 : 서울시 중구 새문안로 22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697 | 등록일자 : 2011.7.15 | 회장 : 이병규 | 발행·편집인 : 김병직 | 발행연월일 : 1991.11.1
Copyright ⓒ 문화일보. All Rights Reserved. ☎ 02) 3701-51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