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김선호, 5000만 원 ‘조용한 기부’…“조금이나마 도움되고 싶어”

  • 문화일보
  • 입력 2022-02-14 09:50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김선호의 ‘조용한 기부’가 뒤늦게 알려졌다.

문화일보 취재 결과, 김선호는 지난해 12월 중순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5000만 원을 전달했다. 당시 김선호 측은 ‘이를 외부에 알리지 말아달라’고 당부한 것으로 확인됐다.

김선호의 선행에 진정성이 느껴지는 이유는 ‘지속성’ 때문이다. 그는 지난해 1월에도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1억 원을 기부한 바 있다. 당시 ‘지속적인 지원’을 약속했던 그는 개인적으로 힘든 일을 겪고 있는 시기임에도 불구하고 또다시 기부금을 건넸다는 후문이다.

김선호의 소속사 솔트엔터테인먼트 역시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 싶어 개인적으로 진행한 일로 알고 있다”고 말을 아꼈다.

한편 김선호는 현재 영화 ‘슬픈 열대’를 촬영하고 있다. 최근 그가 ‘슬픈 열대’의 박훈정 감독 등과 방문한 제주도의 한 떡볶이 가게 주인이 “따뜻한 사람”이라며 김선호의 근황과 미담을 전해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안진용 기자 realyong@munhwa.com
안진용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