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브라질, 축구평가전 티켓 25일부터 예매

  • 문화일보
  • 입력 2022-05-24 09:56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한국축구대표팀의 손흥민. 뉴시스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브라질대표팀의 네이마르. AP 뉴시스


한국과 브라질의 축구평가전 입장권 예매가 25일 오후 5시부터 시작된다.
대한축구협회는 6월 A매치 기간에 열리는 평가전 3경기 티켓을 축구협회 온라인 판매 사이트 플레이KFA(www.playkfa.com)를 통해 25일부터 차례로 판매한다고 24일 밝혔다. 평가전의 빅매치인 브라질전은 6월 2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다. 손흥민(토트넘 홋스퍼)과 네이마르(파리 생제르맹)의 골 대결이 기대된다.

등급별 좌석 위치와 가격 등 자세한 티켓 정보는 플레이KFA와 축구협회 홈페이지, SNS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브라질전 입장권 가격은 최고 35만 원부터 최하 3만 원까지다.

6일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치러지는 칠레전은 27일 오후 5시부터, 10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개최되는 파라과이전은 30일 오후 5시부터 구매할 수 있다. 입장권 일부 수량은 하나은행 모바일 앱 ‘하나원큐’에서도 살 수 있다.

허종호 기자
관련기사
허종호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