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론마당]전동킥보드 교통사고 급증… 이용자들 안전수칙 지켜야

기사 정보
문화일보
입력 2022-12-23 11:35
기자 정보
기사 도구
프린트
댓글 0
폰트
공유
요즘 도로나 인도, 공원 등에서 전동킥보드나 전동휠을 타고 다니는 사람들을 자주 마주치게 된다. 구입 비용이 저렴하고 휴대가 간편하며 도심의 꽉 막힌 도로에서 이용하기가 편리해 인기를 끌고 있는 듯하다.

이처럼 전동킥보드나 전동휠 같은 새로운 개인 이동 교통수단이 인기를 끌고 있지만 정작 이용자들은 관련 법규를 숙지하지 못하고 있는 경우가 많은 것 같다. 그러다 보니 이용자들이 인도나 자전거 도로에서 빠른 속도로 무분별하게 달려 사고의 위험성이 높아 보행자나 자전거 이용자들에게 큰 불편을 주고 있다.

통계에 따르면 공유 전동킥보드 공급량이 급증하며 전동킥보드 교통사고가 지난 3년간 2.5배로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교통사고에 대한 피해 보상이 제대로 이뤄지지 않고 보험도 적용받을 수 없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지만 해결책은 제대로 마련되지 않고 있다.

자동차 도로를 달릴 때는 보호장구를 반드시 착용해야 하고, 면허가 있다고 해도 자전거 도로나 인도가 아닌 자동차 도로를 달려야 한다. 주차 제한구역 설정이나 이용자 안전교육 프로그램 도입 등 관련 제도를 정비해 이용자들을 보호하고 시민들이 안심하고 다닐 수 있게 해야 한다.

김은경·서울 동대문구
주요뉴스
기사 댓글

AD
AD
count
AD
AD

ADVERTISEMENT

서비스 준비중 입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