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항모강습단장 “한미일 3국 훈련 계획…상호운용성 향상”

기사 정보
문화일보
입력 2023-03-28 14:09
기자 정보
정충신
정충신
기사 도구
프린트
댓글 0
폰트
공유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미 핵 추진 항공모함 니미츠호(CVN-68)가 28일 오전 부산 작전기지로 입항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미·일 3국이 미 핵 추진 항공모함 니미츠호(CVN-68) 등이 참여하는 해상훈련을 실시할 전망이다.

니미츠호가 속한 미 제11항모강습단 크리스토퍼 스위니(소장) 단장은 28일 니미츠호 선상에서 가진 내·외신 대상 기자회견에서 "부산에서 출항한 뒤 한미일 3자 훈련을 하는 것을 계획하고 있다"고 말했다. 스위니 단장은 "일본과 같이 계속 훈련할 것이고, 한국과도 같이 훈련할 것"이라며 "그런 훈련을 통해서 상호운용성을 키울 수 있다"고 덧붙였다.

미 제11항모강습단은 27일 제주 남방 공해상에서 한미 연합해상훈련을 진행한 뒤 이날 오전 부산 작전기지로 입항했다. 니미츠호는 이번 주말 후 부산을 출항할 것으로 알려져 이르면 내주 초에 한미일 훈련이 진행될 것으로 예상된다.

정충신 선임기자
주요뉴스
기사 댓글

AD
AD
count
AD
AD

ADVERTISEMENT

서비스 준비중 입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