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권 하계U대회 실사단, 세종 폐막식 후보지 등 점검

  • 문화일보
  • 입력 2023-12-08 12:02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충청하계U대회 실사단.



폐회식 열릴 세종중앙공원, 선수촌 예정부지 등 답사


세종=김창희 기자



지난 5일 충청권을 방문한 국제대학스포츠연맹(FISU) 실사단이 2027 충청권 하계세계대학경기대회 폐회식 장소, 선수촌 부지 등을 점검하기 위해 본격 실사에 들어갔다.

8일 조직위원회에 따르면 실사단은 첫날인 6일 세종시 소재 2027 충청권 하계세계대학경기대회 조직위원회를 방문, 조직위 구성원과 시·도 관계자들에게 대회 지식과 경험을 전수했다. 이 자리에서 대회 성공 개최를 위한 4가지 도전과제를 제시했다.

7일은 폐회식 후보지인 세종중앙공원 실사를 시작으로 5-1생활권 주선수촌 예정부지 답사, 6-4생활권 LH공사 샘플하우스를 실사한 후 조직위원회 관계자를 대상으로 선수촌 운영 관련 세미나를 진행했다. 대전시도 방문해 이석봉 부시장과 오찬을 겸한 간담회를 가졌다.

실사단은 최근 폐막식 후보지로 거론되는 세종중앙공원을 방문해 조직위와 세종시 관계자와 함께 현장을 둘러보고 1만명 이상 수용가능성 확인과 일기대응 방안 등 폐회식 계획을 청취했다.

이어 세종 5-1생활권 선수촌 예정부지를 방문, LH측의 선수촌 조성공사 개요와 진행상황에 대한 브리핑을 들었다. 이후 현장을 돌아보고 6-4 생활권으로 이동, 실제 제공될 선수촌과 유사한 형태의 샘플하우스를 실사했다.

또한 조직위 대회의실에서 진행된 FISU 세미나에서는 조직위원회 관계자를 대상으로 선수촌 건립과 운영, 구역별 서비스, 기존대회 사례 등을 소개하며 대회운영 지식과 경험을 전수했다.

실사 마지막날인 8일은 충청권 일대를 돌며 ▲선택종목 후보군인 골프장 2개소(세종, 천안) 시설 실사 ▲주선수촌(세종)과 비치발리볼 경기장(보령)과의 이동경로 점검 ▲제2선수촌 후보지(청주)의 선수단 수용여건 및 시설 실사를 진행할 계획이다.

조직위원회 이창섭 부위원장은 "이번 실사를 계기로 FISU와 더욱 적극적으로 소통하여 성공적인 대회가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김창희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