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시경 막걸리’ 나왔다…경탁주 22일 출시

  • 문화일보
  • 입력 2024-02-22 07:23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가수 성시경



가수 성시경이 애주가의 마음을 담아 개발한 막걸리가 출시된다.

성시경은 술에 대한 깊은 관심으로 진심을 담아 만든 ‘경탁주 12도’를 나누고자 자신의 이름을 딴 주류 브랜드 ‘경(?)’을 론칭하고 22일 첫 제품으로 막걸리 ‘경탁주 12도’를 대중에게 선보인다.

성시경 측은 "‘경(?)’이라는 브랜드의 의미는 보다 많은 사람들이 함께 공감하기를 바라는 마음에 성시경이 자신의 이름 한자를 따서 짓게 됐다"면서 "그동안 성시경은 자신이 직접 운영 중인 유튜브 채널 ‘성시경 SUNG SI KYUNG’의 ‘먹을텐데’, ‘레시피’, ‘만날텐데’ 등 다양한 코너들을 통해 직접 요리를 하고 검증된 맛집을 탐방하며 술과 맛에 진심인 애주가이자 미식가로서 대중에게 진솔하게 다가갔다"고 전했다.

성시경은 보다 많은 사람들과 함께하기 위한 마음으로 제품 구상 및 개발부터 출시에 직접 참여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탁주 12도’는 쌀, 국, 효모, 산도조절제를 사용해 빚어진 전통주이다. 쌀 함유량이 46% 이상인 술로 쌀 본연의 맛에 집중했으며, 특히 기존 탁주들과 달리 물에 거의 희석하지 않아 묵직하고 탄산 없는 고도수 막걸리라는 설명이다.

‘경탁주 12도’는 주류 제조 스타트업인 ‘제이1’과 함께 손을 잡고 레시피를 개발했으며, 신평양조장에서 위탁생산된다. 성시경과 ‘제이1’ 황재원 대표는 "묵직한 질감에 향긋한 과실향 그리고 달콤함과 새콤함의 밸런스를 찾기 위해 오랜 기간 테이스팅 끝에 찾은 맛으로 출시하게 됐다"고 밝혔다.

한편, ‘경탁주 12도’는 22일 오전 11시부터 온라인 스마트스토어를 통해 소비자에게 판매된다.

안진용 기자
안진용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