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銀, ‘소상공인에 통큰 지원 약속’...1000억 협약 보증 지원

  • 문화일보
  • 입력 2024-03-05 17:02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5일 세종시 조치원읍 라이콘타운 세종점에서 진행된 ‘라이콘 육성 금융지원 업무협약’ 체결식에서 박성효(사진 왼쪽부터)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이사장과 서영익 KB국민은행 기관영업그룹 부행장, 오영주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이상훈 신용보증재단중앙회장이 협약 체결 후 기념 사진을 찍고 있다. 국민은행 제공



KB국민은행(은행장 이재근)이 높은 성장잠재력을 갖춘 ‘기업가형 소상공인’ 육성 및 지역 경제 활성화를 돕기 위해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및 신용보증재단중앙회와 업무협약을 맺고 1000억 원 규모의 협약보증을 단독 지원한다.

국민은행은 5일 세종시 조치원읍에 있는 라이콘(LICORN) 타운 세종점에서 ‘라이콘(LICORN) 육성 금융지원 업무협약’ 체결식을 갖고 소상공인 지원에 나선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오영주 중소벤처기업부 장관과 최민호 세종시장, 박성효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이사장, 이상훈 신용보증재단중앙회장, 서영익 국민은행 기관영업그룹 부행장 및 기업가형 소상공인 등이 참석했다.

‘라이콘(LICORN·Lifestyle & Local Innovation uniCORN)’은 ‘기업가형 소상공인’을 나타내는 브랜드로 ‘라이프스타일과 로컬에서 혁신을 통해 새로운 부가가치를 창출하는 유니콘 기업’이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기업가형 소상공인’은 의식주 등 생활문화 분야에서 제조 기반, 서비스 혁신을 통해 새로운 부가가치를 창출하는 소상공인으로, 삼진어묵, 제주맥주, 테라로사 등이 대표적이다.

이번 협약으로 국민은행은 ‘라이콘(LICORN)’이 지역 상권을 견인하는 거점 브랜드로 성장할 수 있도록 67억 원을 특별출연하고, 이를 바탕으로 1000억 원 규모의 ‘기업가형 소상공인 육성 협약보증’을 지원한다. 지원 대상은 중소벤처기업부의 △신사업창업사관학교 △강한 소상공인 성장지원사업 △로컬크리에이터 육성사업 △소상공인 복합융자사업 등에 선정된 기업가형 소상공인 인증기업이다.

‘기업가형 소상공인 협약보증’은 오는 11일 시행 예정으로, 보증한도는 기업당 최대 2억 원 이내(예비 소상공인은 1억 원 이내)이다. 해당 협약보증 신청 기업은 2%포인트의 대출 우대금리 혜택도 받을 수 있다.

오영주 장관은 "소상공인을 위한 국민은행의 관심과 지원에 감사드린다"며"지역 브랜드화, 기업가형 소상공인 창업 등을 지원할 거점과 민간금융 연계를 통한 압축성장을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서영익 부행장도 "이번 특별출연으로 기업가형 소상공인이 지역 경제를 견인하는 거점 브랜드로 성장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며 "앞으로도 ‘국민의 평생 금융파트너’로 소상공인을 아낌없이 지원하고 상생금융을 실천하며 은행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임대환 기자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