션, 3·1절 31km 완주...기부금 3억3000만 원 전달

  • 문화일보
  • 입력 2024-03-05 11:24
  • 업데이트 2024-03-05 14:26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가수 션. YG엔터테인먼트 제공

가수 션이 3·1절을 맞이해 31km 마라톤을 완주하고 3억3000만 원의 기부금을 전달했다.

션과 한국해비타트가 1일 개최한 ‘2024 3.1런’은 독립운동가들의 희생과 헌신을 기억하고 그 후손들이 안락한 주거 환경에 살아갈 수 있도록 행동하는 기부 마라톤이다.

션은 이날 허리 부상에도 2시간 38분 31초의 기록으로 31km를 완주했다. 또, 개인 참가자 1000명과 함께 3.1km를 달리며 3·1절의 의미를 되새겼다.

개인 참가자 3100명의 참가비 전액과 기업 후원금은 한국해비타트에 기부됐다. 3억3000여만 원의 기부금은 독립유공자 후손의 주거환경 개선 사업에 사용될 예정이다.

션은 “3.1런에 함께해 주신 분들 덕분에 올해도 무사히 31km를 완주할 수 있었다”며 “집 두 채를 지을 수 있는 기금을 마련했다. 독립유공자 후손분들에게도 우리의 마음이 그대로 전달될 것”이라며 감사 인사를 전했다.

션은 2020년부터 ‘8.15런’, 2021년부터 ‘3.1런’을 진행하고 있다. 지금까지 모인 후원금으로 독립유공자 후손 13세대에 새 보금자리를 헌정했으며, 올해에는 14~17호 집도 지을 예정이다.

션은 ‘착한 러닝’으로 다양한 기부 문화 형성에 앞장서고 있다. 독립유공자 후손 주거 개선을 비롯 화보 수익금 기부, 국내외 어린이 후원, 연탄배달 봉사활동 등 선한 영향력을 전파하고 있으며 사회 곳곳에 그가 기부한 금액만 58억 여 원에 달한다.

유민우 기자
유민우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