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대통령, ‘이란·이스라엘 사태’ 긴급 경제안보회의 주재

  • 문화일보
  • 입력 2024-04-14 23:11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윤석열(얼굴) 대통령은 14일 용산 대통령실에서 ‘중동 사태에 따른 긴급 경제·안보 회의를 주재했다.

대통령실은 이란의 이스라엘 공격이 국제 안보·경제 상황 및 우리 안보와 경제에 미치는 영향을 종합적으로 점검하고 향후 대응 방향을 논의하고자 회의가 열렸다고 설명했다. 참석자들은 중동의 지정학적 불안정으로 인한 세계 경제의 불확실성이 커지고 있다고 평가하고, 국제 유가와 환율의 움직임에 따른 파급 효과를 예의주시하면서 공급망과 물가 등 우리 경제에 미치는 영향에 기민하게 대응하기로 했다.

이승주 기자
이승주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