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일릿, 데뷔곡으로 빌보드 ‘핫100’…K-팝 최초

  • 문화일보
  • 입력 2024-04-16 09:44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걸그룹 아일릿

‘하이브 막내딸’이라 불리는 걸그룹 아일릿(ILLIT)이 데뷔곡 ‘Magnetic’으로 미국 빌보드 메인 차트 ‘핫100’에 입성했다. 신인그룹이 데뷔곡으로 이 차트에 진입한 건 K-팝 역사상 처음이다.

미국 음악 전문 매체 빌보드가 15일(현지시간) 공식 SNS를 통해 밝힌 최신 차트 예고에 따르면, 아일릿(윤아, 민주, 모카, 원희, 이로하)의 미니 1집 타이틀곡 ‘Magnetic’은 ‘핫100’(4월 20일 자)에 91위로 진입한다. 3월 25일 첫 선을 보인 아일릿은 데뷔 후 빌보드 ‘핫100’에 가장 빨리 입성한 K-팝 아티스트의 기록도 갖게 됐다.

아일릿의 돌풍은 앞서 다른 차트에서도 감지됐다. ‘Magnetic’은 세계 최대 음악 스트리밍 플랫폼 스포티파이에서 데뷔 당일 ‘데일리 톱 송 글로벌’에 포함됐고, 이후 ‘위클리 톱 송 미국’에 차트인했다. 영국 ‘오피셜 싱글 톱100’에도 2주째 자리했다. 데뷔곡으로는 모두 전례 없는 신기록들이다.

소속사 빌리프랩은 "멤버들의 인터뷰와 스토리텔링을 바탕으로 앨범을 만들어나갔다"라며 "시대를 앞서나가는 소녀들의 모습이 아니라, 같이 놀고 싶은 감정을 불러일으키는 소녀들의 모습, 순간에 과몰입하고, 나와 같은 환상을 꿈꾸는 소녀들에 집중했다. 비주얼적으로는 엉뚱 발랄하고 자연스러움을 강조했다"고 설명했다.

안진용 기자
안진용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