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터트롯’·‘현역가왕’ 성공시킨 서혜진 사단…이제는 ‘아이돌’이다

  • 문화일보
  • 입력 2024-04-17 13:59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크레아 스튜디오 새 콘텐츠 ‘언더15’ 론칭



‘미스터트롯’·‘현역가왕’ 등을 성공시킨 서혜진 PD가 이끄는 크레아 스튜디오가 K-팝 시장에 진출한다.

크레아 측은 17일 "세계를 요동치게 할 최연소 글로벌 5세대 보컬 신동 걸그룹 육성 프로젝트 ‘UNDER15’를 전격 론칭한다"고 밝혔다.

‘UNDER15’는 전 세계 70여 개국 유소년들을 대상으로 한 ‘K-오디션’ 프로그램이다. 걸그룹 뉴진스의 데뷔 나이인 만 16.4세보다도 더 어리다.

크레아 측은 "‘UNDER15’을 통해 인종과 국적, 장르를 불문하고 선별된 ‘5세대 보컬 신동 걸그룹’은 비주얼과 퍼포먼스, 가창력까지 갖춘 육각형 매력으로 K-팝의 새 역사를 쓸 것"이라며 "‘K-트레이닝 시스템’을 거친 실력파 글로벌 10대 중에서 우승자를 가리게 된다"고 밝혔다.

‘UNDER15’의 우승자는 음악 유학 지원, 음반 발매, 각종 스핀 오프 쇼, 투어 콘서트 출연 등의 특전을 누리게 된다.

크레아 측은 "‘UNDER15’는 ‘K-오디션’의 새로운 방향을 주도 중인 크레아 스튜디오의 색다른 도전이자 숙제와 같은 프로젝트"라며 "매 시대 신선한 붐을 이끌었던 10대 글로벌 스타들이 ‘UNDER15’을 통해 탄생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UNDER15’는 2024년 하반기 공개 예정이며, 4월부터 공개 모집을 시작한다.

안진용 기자
안진용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