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원개포한신아파트, 35층 480가구로 재건축된다…2029년 준공

  • 문화일보
  • 입력 2024-05-24 06:39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시청 제공



서울 강남구 ‘일원개포한신아파트’가 지상 35층 규모 아파트(투시도)로 재건축될 것으로 전망된다.

서울시는 지난 23일 제2차 정비사업 통합심의위원회를 열어 ‘일원개포한신아파트 재건축정비사업’ 사업 시행을 위한 건축·경관 심의안을 의결했다고 24일 밝혔다.

이에 따라 강남구 일원동 615-1 일대 일원개포한신아파트는 지하 3층∼지상 35층, 총 480가구(공공주택 66가구, 분양주택 414가구)와 복리시설로 재탄생하게 된다. 이날 통과된 심의안에는 가로 활성화를 위한 상가건립 계획이 포함됐다. 또 일원로변 연결녹지 계획은 주거환경개선과 더불어 시민들의 휴식공간을 확대하게 될 것이라고 시는 밝혔다.

일원개포한신아파트 재건축은 사업시행계획인가와 관리처분계획인가를 거쳐 오는 2026년 착공, 2029년 준공될 예정이다.

한병용 주택정책실장은 "정비사업 통합심의를 통해 보다 쾌적하고 편리한 주거환경을 신속히 제공할 것"이라며 "적기 주택공급 통한 서울시민의 주거안정에 큰 역할을 담당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김성훈 기자
김성훈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