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웹 | 지면보기 PDF | 2021.9.28 화요일
전광판
Hot Click
교육·청소년
[사회] 게재 일자 : 2010년 07월 29일(木)
중·고교 역사교사 56.4% “한·중·일 역사 현안들 3년간 수업 한적 없다”
■ 동북아역사재단, 700명 여론조사 페이스북트위터카카오톡밴드
전국 중·고교 역사과 교사의 절반 이상은 최근 3년간 단 한번도 독도 문제 등 한·중·일 역사 현안에 관한 수업을 한 적이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실제 실시된 역사 현안 수업 중에서는 ‘독도 영유권’ 문제가 가장 많이 다뤄진 것으로 밝혀졌다.

29일 동북아역사재단에 따르면 지난 5월 전국 중·고교 역사과 교사 7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2010년 전문가 여론조사’ 결과, 지난 3년 동안 한·중·일 역사 현안을 주제로 수업한 적이 없다는 교사가 전체의 56.4%(395명)에 달했다. 이는 2009년 조사에 비해 12.4%포인트 증가한 수치다.

이들은 역사 현안 수업을 하지 않는 이유로 ‘수업 자료의 부족(34.7%)’, ‘교과서에 서술되어 있지 않기 때문(19.7%)’, ‘교과 수업시간의 부족(12.2%)’ 등을 꼽았다. 또 역사 현안 수업을 실시한 교사(305명) 중에서도 66.2%는 ‘이슈화 됐을 경우에 한해 수업한다’고 답해 역사 현안 수업이 일회성으로 진행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실제로 많은 교사가 수업에서 다룬 주제는 ‘독도 영유권(92.2%)’, ‘중국의 역사왜곡(87.5%)’, ‘일본군 위안부(74.4%)’, ‘일본의 교과서 역사왜곡(67.9%)’ 순으로 최근 이슈가 됐던 문제들이었다. 동북아역사재단은 이에 대해 “역사 현안이 이슈화될 때 반짝 가르치다가 마는 것은 바람직한 역사교육의 방향은 아니다”며 “그 주제가 전체 역사의 맥락 속에서 교육될 수 있도록 배려하는 편이 옳다”고 제언했다. 역사과 교사들은 한·중·일 역사 현안에 대한 학생들의 관심이 대체로 부족하다고 느끼고 있었다. 여론조사에서 현안에 대한 학생들의 관심이 ‘낮은 편’이라는 응답이 40.2%(매우 낮은 편 8.9%, 다소 낮은 편 31.3%)인 반면, ‘높다’는 응답은 31.8%(다소 높은 편 27.4, 매우 높은 편 4.4%)에 그쳤다.

강버들기자 oiseau@munhwa.com
[ 많이 본 기사 ]
▶ [단독]‘대장동 1007억’ 챙긴 남욱, 강남 노른자위 건물 샀..
▶ “정진상 등 대장동 개발 토건세력 4인방은 ‘이재명 패밀리..
▶ 김재원 “곽상도, 의원직 사퇴 가능성 없어…이재명과 다툴..
▶ “3일에 500만원 준다했는데”… 외국인 배우, 거절 후회 중
▶ 서판교터널 공사비 860억 중 200억 용처 행방 묘연
Copyrightⓒmunhwa.com '대한민국 오후를 여는 유일석간 문화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구독신청:02-3701-5555 / 모바일 웹 : m.munhwa.com ]
인천대교서 사고낸 뒤 차량 세우고..
김재원 “곽상도, 의원직 사퇴 가능성..
중앙지검, ‘대장동 의혹’ 이재명 고발..
장제원, 尹캠프 상황실장 사퇴…“아버..
“식용 개 年 150만마리, 전국 1500 농..
topnew_title
topnews_photo 같은 로펌 변호사의 역삼동 건물 올 4월 300억에 매입 뒤 美 출국 13층으로 신축허가 받아 해체중 제3 법인 활용 자금흔적 지운 듯이재명 경기지사의 2015년 성남시장 재임 시절에 진행된 경기 성남시 대장동 개발 사..
ㄴ [단독]남욱, 아내 이니셜 거꾸로 작명한 회사로 ‘빌딩 쇼핑’
발코니서 애정행각 벌이다 그만…차 지붕 위로 ‘쿵..
“정진상 등 대장동 개발 토건세력 4인방은 ‘이재명..
서판교터널 공사비 860억 중 200억 용처 행방 묘연
line
special news 김우빈 “유리야 번호 잘못 입력했단다”… 무슨 일..
배우 김우빈이 근황을 전했다.김우빈은 27일 인스타그램에 한 대화 메시지를 공개했다. 공개된 메시지엔..

line
콜라 1.5ℓ 들이킨 20대 남성 사망…뱃속은 가스가..
文대통령이 올해 초 투자했던 뉴딜펀드 5개중 3개..
“3일에 500만원 준다했는데”… 외국인 배우, 거절 ..
photo_news
‘오징어 게임’ 황동혁 “힘들어 치아 6개 빠져…..
photo_news
3천t급 잠수함 3번함 ‘신채호함’ 진수…전략표..
line
[Deep Lead]
illust
대장동 모델은 주민 아닌 ‘官·民 개발 카르텔’ 독점만 늘린 公營..
[10문10답]
illust
선거여론조사의 모든 것… 대선 설문 517건 결과 ‘오락가락’
topnew_title
number 인천대교서 사고낸 뒤 차량 세우고 추락한 ..
김재원 “곽상도, 의원직 사퇴 가능성 없어…..
중앙지검, ‘대장동 의혹’ 이재명 고발사건 수..
장제원, 尹캠프 상황실장 사퇴…“아버지의 ..
hot_photo
‘7억 전신 성형’ 60세 데미 무어,..
hot_photo
앤젤리나 졸리·위켄드, 잇단 저녁..
hot_photo
민효린-태양 부부, 예비 부모 됐..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사업안내 | 이용안내 | 구독안내 | 독자참여 | 회원서비스 | 고충처리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한형민) | Site Map
제호 : 문화일보 | 주소 : 서울시 중구 새문안로 22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697 | 등록일자 : 2011년 7월 15일 | 발행·편집인 : 이병규 | 발행연월일 : 1991년 11월 1일
Copyright ⓒ 문화일보. All Rights Reserved. ☎ 02) 3701-51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