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 서울 한낮 24도까지 올라…온화·건조한 날 이어져

기사 정보
문화일보
입력 2023-03-21 17:32
기자 정보
인지현
인지현
기사 도구
프린트
댓글 0
폰트
공유
인천·경기남부·충남·전북 미세먼지 ‘나쁨’…오전엔 서울도
제주에 오전부터 다시 비…이후 남부·경기남부·충청에도


수요일인 22일도 날이 온화하고 건조하겠다.

22일 아침 최저기온은 2~14도이고 낮 최고기온은 16~24도로 예상된다.

대부분 지역에서 낮 기온이 20도를 웃돌고 특히 중부내륙을 중심으로는 25도 안팎까지 오르겠다.

주요 도시 예상 최저기온과 최고기온은 서울 9도와 24도, 인천 9도와 19도, 대전 8도와 24도, 광주 13도와 21도, 대구 12도와 22도, 울산 12도와 20도, 부산 14도와 20도다.

목요일인 23일 오후부터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유입되면서 기온이 내림세를 보이겠다.

22일도 대기가 매우 건조하겠다. 현재 제주와 서해안·남해안 일부를 제외하고 전국에 건조주의보가 발령됐다. 한낮에는 대부분 내륙지역 습도가 20% 이하로 떨어지는 상황이다.

불이 나기 매우 쉬운 상황이니 각별히 조심해야 한다.

22일 미세먼지는 인천·경기남부·충남·전북에서 ‘나쁨’ 수준이고 다른 지역은 ‘좋음’ 또는 ‘보통’이겠다. 서울은 오전 한때 미세먼지가 나쁨 수준일 것으로 예상된다.

제주는 이날 저녁 흐린 가운데 빗방울이 좀 떨어지겠다. 제주에는 22일 오전부터 다시 비가 시작돼 23일 오전까지 10~30㎜ 내리겠다.

남부지방에도 22일 늦은 오후부터 강수가 시작되겠다. 밤이 되면 경기남부와 충청에도 비가 오겠다. 23일 새벽부터는 강원남부에도 가끔 비가 내리겠다. 이 지역들도 23일 오전까지 비가 내리겠으나 영남은 낮까지 이어지겠다.

예상 강수량은 남부지방은 5㎜ 내외, 경기 남부와 충청은 5㎜ 미만이다.

인지현 기자
주요뉴스
기사 댓글

AD
AD
count
AD
AD

ADVERTISEMENT

서비스 준비중 입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