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 한산도 ‘찾아가고 싶은 봄섬’ 선정

기사 정보
문화일보
입력 2023-03-27 15:31
업데이트 2023-03-27 15:51
기자 정보
박영수
박영수
기사 도구
프린트
댓글 0
폰트
공유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경남 통영 한산도 일주코스.



행안부 ‘찾아가고 싶은 봄x섬’ 5곳 선정
한산도, 충무공 유적 둘러보고 낚시·캠핑도


통영=뱍영수 기자

경남도는 행정안전부와 한국섬진흥원에서 선정한 ‘2023년 찾아가고 싶은 봄x섬’ 5곳 중 ‘통영 한산도’가 선정됐다고 27일 밝혔다.

행안부는 지난해부터 섬 연구기관인 한국섬진흥원과 함께 각 섬이 가지고 있는 고유한 특색을 알리기 위해 계절마다 ‘찾아가고 싶은 섬’을 선정해 발표하고 있으며 지난해에는 봄섬 9곳, 여름섬 15곳, 가을섬 9곳 총 33개 섬을 선정해 홍보한 바 있다.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통영 한산도 제승당.



이번 ‘찾아가고 싶은 봄x섬’은 꽃, 트레킹 등 봄 계절이 연상되는 테마에 따라 인천 웅진 장봉도, 전남 신안 박월도·박지도, 여수 하화도, 진도 관매도, 경남 통영 한산도를 선정했다.

한산도는 이순신 장군의 한산대첩으로 널리 알려져있으며 한산대첩 기념비, 충무사, 한산정, 제승당 등의 충무공 유적을 고스란히 간직한 분홍빛 섬이다.

봄에 방문하면 역사적 현장을 둘러보고 낚시, 캠핑, 트레킹 등 다양한 여가활동도 같이 즐길 수 있다. 특히 한산일주도로를 따라가면 푸른빛 바다와 핑크빛 벚꽃을 함께 즐길 수 있다.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167988963857620



이번에 봄섬으로 선정된 통영 한산도에 대한 자세한 여행정보는 한국관광공사에서 운영하는 누리집 ‘대한민국 구석구석(korean.visitkorea.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또 섬에 많은 국민이 방문할 수 있도록 봄섬을 방문하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참여 가능한 이벤트를 진행하고 추첨을 통해 경품을 제공한다.

표주업 경남도 어촌발전과장은 “한산도는 따뜻한 봄기운을 맞아 만개하는 벚꽃도 아름답지만 제승당, 충무사 등 이순신 장군의 자취를 느낄 수 있다는 점에서 더 의미 있는 섬”이라고 말했다.
주요뉴스
기사 댓글

AD
AD
count
AD
AD

ADVERTISEMENT

서비스 준비중 입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