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무정부보다 못한 무능정부…오발령 문자에 국민 분통, 누구하나 책임 안져”

  • 문화일보
  • 입력 2023-06-02 16:35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2일 북한 우주발사체 발사와 관련한 경계경보 오발령 논란에 "무정부보다 못한 무능정부란 오명은 윤석열 정부 몫이 되긴 하겠지만, 생명과 안전은 우리 국민 모두의 것이라는 점을 명심해야 한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 회의에서 "오발령 문자, 심지어 공습 사이렌까지 국민들이 보고 듣고 분통을 터뜨리고 항의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대표는 "‘무정부 상태와 다를 게 뭐냐’, ‘전쟁이 나도 각자도생하란 말이냐’ 이런 이야기가 시중에 회자되고 있다"며 "정작 혼란과 불안을 초래한 정부는 누구 하나 책임지는 사람이 없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예고된 북한의 위성체 발사에도 대응은커녕 혼란만 키운 정부가 심각해지는 안보 위기를 어떻게 대응할지 참으로 궁금하다"고 했다.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 참석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 대표는 또 "윤석열 대통령은 국민 불안과 불신을 초래한 이번 사태에 대해 엄중한 책임을 즉각적으로 물어야 한다"면서 "국민에게 그 경과를 소상히 밝히고 새벽부터 공습 사이렌을 울려서 국민들께서 ‘아, 이러다 우리 가족 어떻게 되는 것 아니냐’라는 불안감을 가진 데 대해 사과하는 게 맞다"고 덧붙였다.

곽선미 기자
곽선미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