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용차가 며칠째 같은 위치”…밀양 저수지서 남성시신 발견

  • 문화일보
  • 입력 2023-09-22 23:15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경찰 이미지. 뉴시스



경남 밀양의 한 저수지에서 남성 시신이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밀양경찰서와 경남소방본부는 22일 오후 5시 9분쯤 밀양시 산외면 한 저수지 풀숲 사이에서 30대 A 씨의 시신을 발견했다. 시신 부패 정도는 심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과 소방은 이날 오후 3시 44분쯤 ‘저수지 부근 공터에서 한 승용차가 며칠째 같은 위치에 있는 게 수상하다’는 신고를 접하고 승용차에서 120m 떨어진 저수지에서 A 씨 시신을 확인했다. 현재까지 범죄 혐의점은 없는 것으로 경찰은 파악했다.

경찰은 "정확한 사인 규명을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을 의뢰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곽선미 기자
곽선미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