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용차가 며칠째 같은 위치”…밀양 저수지서 남성시신 발견

  • 문화일보
  • 입력 2023-09-22 23:15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경찰 이미지. 뉴시스



경남 밀양의 한 저수지에서 남성 시신이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밀양경찰서와 경남소방본부는 22일 오후 5시 9분쯤 밀양시 산외면 한 저수지 풀숲 사이에서 30대 A 씨의 시신을 발견했다. 시신 부패 정도는 심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과 소방은 이날 오후 3시 44분쯤 ‘저수지 부근 공터에서 한 승용차가 며칠째 같은 위치에 있는 게 수상하다’는 신고를 접하고 승용차에서 120m 떨어진 저수지에서 A 씨 시신을 확인했다. 현재까지 범죄 혐의점은 없는 것으로 경찰은 파악했다.

경찰은 "정확한 사인 규명을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을 의뢰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곽선미 기자
곽선미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