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생한방병원 신준식 박사, 한의계 후학에게 1억2000만원 전달

  • 문화일보
  • 입력 2024-02-15 17:03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자생한방병원 설립자 신준식 박사가 ‘자생 신준식 장학금’ 장학생에게 장학금과 장학증서를 전달하고 있다. 자생한방병원 제공



15일 ‘2024 자생 신준식 장학금’ 전달식…올해 3회째
전국 한의대 및 한의전원생 12명에게 1년치 등록금지원



자생한방병원 설립자 신준식 박사가 한의학 후학 양성을 위해 사재 약 1억2000만 원을 장학금으로 출연했다.

자생한방병원은 신준식 박사가 15일 경기도 성남시 자생메디바이오센터에서 열린 ‘2024 자생 신준식 장학금’ 전달식에서 한의과대학 및 한의학전문대학원생 12명에게 장학증서와 장학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지난 2022년부터 올해까지 3차례 전달된 ‘자생 신준식 장학금’은 우수한 한의계 인재들을 발굴하고, 한의학 세계화 발전에 기여하고자 마련된 장학사업이다. 올해 사업에서도 학생의 인성, 경제 상황, 향후 발전 가능성 등 심사를 거쳐 전국 한의과대학 및 한의학전문대학원 12개교마다 각 1명씩 총 12명의 인재가 선발됐다. 장학생들은 1·2학기 등록금 전액을 지원받는다. 또 국내외 학생들과 함께 자생한방병원 치료법에 대한 교육 및 실습을 받을 수 있는 ‘JS리더스’ 인턴십 참여 기회도 제공된다.

이날 장학금을 받은 한 학생은 "앞으로 한방재활의학과 전문의가 돼 환자 치료 및 연구논문 편찬에 매진해 이번에 받은 도움을 훗날 사회에 환원하겠다"고 밝혔다. 또 다른 장학생은 "한의학 및 어학 공부에 정진해 국제협력한의사로서 의료기술이 낙후된 국가에 파견돼 한의학 치료효과를 널리 알리는 것이 꿈"이라고 말했다.

신준식 박사는 "현재의 힘든 시간들을 견뎌내며 한의학 발전을 위해 학업에 정진하는 예비 한의사들이 대견스럽다"며 "한의학의 표준화·과학화·세계화를 이끌어 갈 인재로 성장할 예비 한의사 여러분에게 이번 장학금이 동기부여이자 원동력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용권 기자
이용권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