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고민정, ‘공천 반발’ 최고위원직 사퇴…“민주당, 가장 큰 위기에 직면”

  • 문화일보
  • 입력 2024-02-27 13:54
  • 업데이트 2024-02-27 16:26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고민정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27일 국회 소통관에서 최고위원직 사퇴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고민정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27일 최고위원직을 사퇴했다. 당 전략공천관리위원회가 서울 중·성동갑에 전현희 전 국민권익위원장을 전략공천하고, 임종석 전 청와대 비서실장을 공천배제한 여파가 확산하고 있다.

고 의원은 이날 오후 국회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열어 “지금의 위기를 지도부가 책임감을 갖고 치열한 논의를 해서라도 불신을 거둬내고 지금의 갈등 국면을 잠재워야 한다고 생각했다”며 “그러나 제게 돌아온 답은 차라리 최고위원에서 물러나라는 말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중진 의원의 공개적 답변이어서 무겁게 듣지 않을 수 없었다”며 “오늘부로 최고위원직에서 물러나겠다”고 밝혔다.

고 의원은 “현재 민주당이 총선 전략을 치밀하게 짜야 한다는 요구가 있고, (공천이) 불공정하지 않느냐는 문제 제기들이 계속 이어지고 있는 상황”이라며 “이런 불신들을 종식하지 않고서는 총선에서 단일대오를 이뤄서 승리를 이끌어나가기 어렵다고 판단한다”고 강조했다. 고 의원은 최고위원 가운데 유일한 비명·친문계였다.

조성진 기자
조성진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