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스크 착용하세요’…황사로 대기질 ‘나쁨’, 기온 오름세

  • 문화일보
  • 입력 2024-04-17 09:21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뉴시스 자료 사진



수요일인 17일 황사 탓에 대기질이 매우 나쁘겠다. 기온은 오름세를 보이며 차츰 더워지겠다.

이날 황사 탓에 전국의 미세먼지 수준이 ‘나쁨’이겠다. 강원과 영남은 오전 한때 ‘매우 나쁨’ 수준으로 미세먼지가 짙겠다.

오전 8시 현재는 인천과 충남만 미세먼지(PM10) 농도가 ‘보통’ 수준이고 경북과 울산은 매우 나쁨, 나머지 지역은 나쁨 수준이다. 강원영동에 전날 오후 7시 주의 단계 황사위기경보가 내려진 데 이어 이날 오전 2시 경북에도 같은 경보가 발령됐다.

강원영동은 해당 지역의 북부권역, 경북은 울릉권역에서 미세먼지 시간당 평균 농도가 300㎍/㎥ 이상인 상황이 2시간 이상 지속하면서 경보가 내려졌다.

황사는 18일까지 잔류해 대부분 지역 대기질을 악화시킬 것으로 예상된다.

수도권과 강원내륙, 충청, 호남에는 가시거리를 200m 미만으로 떨어뜨리는 짙은 안개, 영남에는 가시거리 1㎞ 미만 안개가 오전 10시께까지 끼어있겠다. 서해대교와 같이 바다를 지나거나 바다와 가까운 다리, 강·호수·골짜기와 인접한 지역 등은 다른 지역보다 안개가 짙겠으니 유의해야 한다. 서해상에도 짙은 해무가 끼겠으니 항해나 조업 시 주의가 필요하다.

이날 황사를 제외하면 하늘이 맑아 기온이 오름세에 들어서겠다.

아침 기온은 5~13도였다. 오전 8시 주요 도시 기온은 서울 10.7도, 인천 10.0도, 대전 11.1도, 광주 12.8도, 대구 13.1도, 울산 14.7도, 부산 16.1도다. 낮 최고기온은 18~25도로 예년 이맘때 낮 기온(17~22도)을 웃돌겠다. 18~19일에는 내륙을 중심으로 낮 기온이 25도를 넘으면서 다시 덥겠다. 또 낮과 밤 기온 차도 15도 내외로 크겠다.

곽선미 기자
곽선미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