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의 젤렌스키 암살 계획 가담” 폴란드, 스파이 체포

  • 문화일보
  • 입력 2024-04-19 06:58
  • 업데이트 2024-04-19 10:23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로이터 연합뉴스



우크라 국경 근처 공항 정보 넘기려 한 혐의


폴란드 당국이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 암살 계획에 가담한 혐의로 러시아 스파이를 체포했다고 AP통신 등이 18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폴란드 검찰은 폴란드 국적 용의자 ‘파벨 K’가 우크라이나 국경 근처에 있는 제슈프야시온카 공항의 보안정보를 러시아군 총정찰국(GRU)에 넘겨 암살 계획을 도우려 한 것으로 보고 있다.

검찰은 파벨 K가 “러시아 정보기관을 대신해 일하려고 준비했으며 우크라이나 전쟁과 직접 관련 있는 러시아인들과 접촉했다”고 진술했다고 전했다.

폴란드 검찰은 우크라이나 정보당국으로부터 첩보를 넘겨받아 용의자를 검거했다.

우크라이나 보안국(SBU)은 파벨 K의 범죄 혐의에 대해 “젤렌스키 대통령이 폴란드에 머무는 동안 러시아 특수부대의 암살에 도움을 주기 위한 것”이라고 밝혔다.

폴란드 남동부에 있는 제슈프야시온카 공항은 전쟁 발발 이후 서방에서 향하는 각종 물자 수송의 허브 역할을 한다. 젤렌스키 대통령을 비롯한 정치인들이 서방과 우크라이나에 오갈 때도 이용한다.

박세영 기자
  • # 젤렌스키
  • # 폴란드
  • # 러시아
  • # 암살
  • 박세영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