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철우 경북도지사 “비서실장·국무총리 당에서 추천해야”

  • 문화일보
  • 입력 2024-04-20 23:29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다운로드 (3)



이철우(사진) 경북도지사는 20일 국민의힘 총선 참패를 수습하는 방안으로 "대통령 비서실장과 총리를 당에서 추천해 당정이 항상 소통하도록 해야 한다"고 제안했다. 이 지사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정책의장은 외부 민생경제 전문가를 영입해 정치는 민생이 전부라는 사실을 당에서 모두 공감해야 한다"고 했다.

이어 "책임 당원을 유권자의 10%까지 확대해 지금 80만 명의 5배인 400만 명을 확보할 필요가 있다"며 "자유 우파의 미래를 키울 수 있도록 젊은 세대 대상으로 자유 우파 아카데미 운영도 고려할 수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총선 참패에 대해 당 지도부 탓, 대통령 탓, 영남 탓 등 여러 가지 원인을 얘기하고 있다"며 "잘 되면 내 탓이고 잘못되면 조상 탓이라는 속담이 있는데 혹시 그런 건 아닌지 돌아볼 필요가 있다"고 덧붙였다.
유회경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