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 없는 동물원… DDP서 내달 3일 개장

  • 문화일보
  • 입력 2024-04-22 11:44
프린트

photo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기린·사자 본뜬 놀이기구 조성
동물캐릭터 가면 쓰고 퍼레이드


‘기린을 본떠 만든 구름사다리, 사자 갈기, 너구리 가면…’.

서울 중구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 어린이들이 동물 모양의 놀이기구를 즐길 수 있는 이색 동물원이 문을 연다.

서울디자인재단은 DDP 개관 10주년을 맞아 다음 달 3∼6일 ‘DDP 봄축제 : 디자인동물원’ 행사를 개최한다고 22일 밝혔다. DDP 어울림광장에 조성되는 디자인동물원에는 기린, 사자 등 어린이에게 인기 있는 동물을 본떠서 만든 구름사다리, 징검다리 등 놀이기구가 들어선다. 재단 관계자는 “끈을 이용해 갈기가 없는 사자의 갈기를 만드는 ‘사자 갈기 존’이 마련돼 있어 아이들이 직접 상상력과 창의력을 발휘해 하나의 동물을 완성해나갈 수 있다”며 “다양한 동물 관련 교구 20∼30개도 설치돼 있어 자연스럽게 동물과 친해질 수 있다”고 말했다. 잔디언덕(사진)에서는 동물 가면을 쓰고 동물 캐릭터들과 행진하는 캐릭터 퍼레이드를 비롯해 동물을 주제로 하는 클래식·국악·캐릭터 콘서트가 열린다.

DDP 광장 일대에서는 대표 인기 동물 캐릭터를 만나볼 수 있는 ‘키즈랜드 캐릭터 퍼레이드’, 캐릭터와 함께 율동과 노래를 불러보는 ‘키즈랜드 싱어롱 콘서트’ 등 프로그램이 운영된다. 농심이 마련한 체험부스 ‘가디언즈 오브 너구리’에서는 너구리 가면 만들기 등 다양한 콘텐츠를 즐길 수 있다. 행사 개·폐막을 알리는 공연으로 KBS 교향악단과 KBS 국악관현악단의 수준 높은 연주도 펼쳐진다. KBS 교향악단은 3일 오후 6시 동물과 관련된 오페라·영화 OST·클래식 등을 연주할 예정이며 6일 오후 7시에는 KBS 국악관현악단의 연주가 진행된다.

행사 사전예약은 이달 25일까지 네이버 예약을 통해 할 수 있다. 프로그램별 참가비는 무료다. 행사 기간에 현장 등록도 가능하나 프로그램별로 인원 제한이 있어 조기 마감될 수 있다. 이경돈 재단 대표이사는 “앞으로 DDP 야외공간을 축제의 장으로 확대해 DDP 4계절 축제를 지역 대표 축제로 발전시키겠다”고 말했다.

김군찬 기자 alfa@munhwa.com
김군찬
주요뉴스
기사댓글
AD
count
AD
AD
AD
ADVERTISEMENT